분석토론방  
현대건설 한유미, SNS 통해 은퇴 선언…"많은 사랑 받아 행복했다" 1369 머드대축제

현대건설의 베테랑 레프트 한유미(36)가 소셜 미디어를 통해 은퇴 의사를 밝혔다. 

한유미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그동안 너무 감사했다. 이 팀에서 마무리할 수 있어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어 "오랜 시간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아 행복했다. 부족한 점도 많지만 더욱 성숙해지겠다"며 "선수가 아닌 어떤 자리에 있더라도 늘 최선을 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현대건설은 지난 21일 IBK기업은행과의 2017-18시즌 V리그 여자부 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0-2으로 패배, 최종전적 1승2패로 챔피언결정전 진출에 실패했다. 시즌을 마친 다음날 한유미는 은퇴를 선언했다. 

2000년 현대건설에 입단한 한유미는 주전 공격수로 나서면서 실업배구 최고의 스타로 떠올랐다. 한유미는 2005년 V리그가 창설한 이후에도 프로 무대에서 활약을 이어왔다. V리그 개인 통산 2587점으로 최다득점 11위를 남긴 채 이날 길었던 선수 생활의 마침표를 찍었다. 

그동안 굴곡도 많았다. 한유미는 친동생 한송이(34·KGC인삼공사)와 함께 국가대표 레프트로도 활동했지만 2011-12시즌을 통째로 쉬었다. 

2009-10시즌을 마치고 해외 진출을 위해 팀을 떠났지만 입단이 무산됐다. 1년을 쉰 한유미는 2011-12시즌 현대건설이 아닌 KT&G(현 KGC인삼공사)로 복귀했다. 

복귀 첫 해 한유미는 KGC인삼공사를 정상으로 이끌었고 2012 런던 올림픽에서 4강에 오른 뒤 7월 은퇴를 선언했다.

이후 비치발리볼 선수로 뛰는 등 배구계를 떠나지 않았던 한유미는 양철호 전 현대건설 감독의 부름을 받고 2014-15시즌 친정팀으로 돌아왔다. 

30대 중반을 향하는 시기에 현역으로 돌아 온 한유미는 2015-16시즌 팀의 우승에 기여했다. 올해는 정규리그에서 단 6경기에 나서는 데 그쳤지만 플레이오프 2차전에서 노련한 플레이로 팀을 승리로 이끌기도 했다. 

이번 시즌을 치르면서 은퇴를 암시했던 한유미는 결국 포스트시즌을 마친 뒤 정든 코트를 떠났다.

한유미는 "힘들 때 팬들 덕분에 견딜 수 있었다. 내 인생에 든든한 지원군이 되어줘서 고마웠다. 잊지 못할 것 같다"고 팬들에게 작별의 인사를 전했다. 

 

2018-03-22 오후 1:36:00
맥박정지
어제 지고나서 개빡쳤나보네... 2018-03-22 13:46
분석토론방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9296  오빠난아니야 2018-09-18 91
1209295  치즈불닭 2018-09-18 87
1209198  명예의힘 2018-09-18 89
1209197  졸라탄탄해 2018-09-18 93
1208950  기네스 2018-09-18 549
1208949  산미구엘라이트 2018-09-18 477
1208948  레드호스 2018-09-18 543
1208946  아순시온 2018-09-18 663
1208945  니카라과 2018-09-18 544
1208944  체인라이트닝볼트 2018-09-18 567
1208943  불라칸 2018-09-18 527
1208941  실전승부사 2018-09-18 495
1208940  반니형님 2018-09-18 477
1208939  통영굴 2018-09-18 452
1208938  코르테즈 2018-09-18 529
1208937  대구탕 2018-09-18 513
1208936  한방삼계탕 2018-09-18 506
1208934  어리굴젓 2018-09-18 575
1208614  타이틀지드 2018-09-17 601
1208127  이솝우화 2018-09-17 862
1208128  장화홍련 2018-09-17 813
1208126  이만저만 2018-09-17 933
1208124  이렁저렁 2018-09-17 839
1208123  이런저런 2018-09-17 881
1208122  유아독존 2018-09-17 429
1207489  핫플레이스 2018-09-16 1014
1207487  불빠따두산 2018-09-16 958
1207486  흙수저매니아 2018-09-16 766
1207485  내가바로토신 2018-09-16 747
1207483  오빠난아니야 2018-09-16 685
1207481  치즈불닭 2018-09-16 636
1207480  낙엽살 2018-09-16 842
1207479  마약옥수수 2018-09-16 812
1206980  누가깐거냐 2018-09-15 1155
1206979  킹슬레이어 2018-09-15 801
1206978  좝리그 2018-09-15 1100
1206977  쪽집게토토 2018-09-15 1091
1206976  한강행버스 2018-09-15 1129
1206975  팩소주는그만 2018-09-15 876
1206974  돋대네요 2018-09-15 1229
이전 10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페이지